개최 3년차를 맞이하는 투르 드 코리아 2009
2009-06-05   조옥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김주훈)이 주최하는 아시아 최대의 국제 도로 사이클 대회인 투르 드 코리아 2009가 6월 5일 서울 송파 올림픽공원에서 시작되었다.

2009년 6월 5일 금요일, 서울 올림픽공원에서 1차 스테이지를 시작하여 공주, 정읍, 강진, 여수, 거창, 구미, 단양, 양양, 춘천을 거쳐 다시 서울 올림픽공원을 잇는 10일간의 대장정을 6월 14일 일요일에 마친다. 금번 투르 드 코리아(이하 TDK)2009 대회에는 국제 사이클 연맹(UCI)에 등록된 해외 및 국내 정상급 선수 21개팀, 126명의 선수가 참가하게 된다.

금일 개회식에는 명예 TDK 대회장인 탤런트 박상원씨의 위촉식이 진행되었고 이후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의 개회 선언 후 첫 스테이지가 시작되었다.

경기 전, 몸을 푸는 선수들

올림픽공원 평화의 문과 출전선수들의 자전거

TDK 2009 명예 대회장으로 위촉된 탤런트 박상원씨


대회의 재미를 더해준 치어리더팀의 식간 행사

대회 시작

대회 모습 그리고 1회 경기 우승의 순간

개인전 시상식

단체전 및 수상자 전원 포토타임

추가적인 내용은 이후 취재 및 정보수집이 진행되는대로 업데이트될 예정이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