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30~09/02
[동영상]바니홉 점프 테크닉 배우기
2015-07-15   이창용 선수
이창용 선수와 함께 바니홉 테크닉 연습하기
동영상 원본 : https://vimeo.com/133401766

산악라이딩 뿐 아니라 자전거를 타는데 있어서 가벼운 점프를 할 수 있다면 라이딩은 완전히 새롭게 변화된다. 그 점프 중에서도 '바니홉(bunny hop)' 기술은 부드럽고 안정적이면서도 높게 뛸 수 있는 기술이며, 점프대를 이용한 더 난이도 높은 점프를 할 수 있는 기반 기술이 되기도 한다.
하지만, 바니홉 기술은 생각보다 쉽게 익숙해지지 않아서, 자전거 라이딩 기본 테크닉 중 가장 어려운 기술 중에 하나로 꼽히기도 한다.

앞바퀴 드는 연습 먼저

자전거 앞바퀴를 드는 연습이 먼저 익숙해져야 한다. 손으로 들어 올리는 방법이 아니라, 체중의 이동을 이용해 앞바퀴를 드는 것이어서 생각처럼 쉽게 되지는 않지만, 꾸준하게 연습하면 더욱 다양한 기술로 연결될 수 있다.
자전거를 타면서 체중을 뒤로 이동하고, 팔을 쭉 편 상태에서 앞바퀴가 들리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며, 그 상태를 유지하면 '매뉴얼' 테크닉으로 이어진다.

관련 기사 : [동영상]앞바퀴를 들어 장애물 통과하기

체중을 뒤로 이동하여 앞바퀴 드는 연습을 한다.


뒷바퀴 드는 연습

앞 브레이크를 잡아서 뒷바퀴가 들리는 엔도 기술과는 다르게, 라이딩 도중 체중의 이동으로 뒷바퀴가 들리도록 연습하는 것이 중요한 포인트다.
클릿 페달을 사용하는 경우는 조금 더 수월하겠지만, 평 페달을 사용하는 라이더라면 뒷꿈치를 들면서 발로 페달을 잡아 당기듯이 위로 끌어 올려 뒷바퀴를 들어 올릴 수 있게 된다.

브레이크를 이용하지 않고, 체중의 이동을 통해 뒷바퀴가 들리도록 연습한다.


앞바퀴 뒷바퀴 연속 동작으로 꾸준히 연습

앞바퀴를 들고 연속으로 뒷바퀴를 들어 올리는 연습을 마지막으로 하게 된다.
처음에는 앞바퀴를 들었다가 떨어지면 바로 이어서 뒷바퀴를 들어 올리도록 하고, 그 동작을 조금씩 빠르게 진행하게 되면 어느 순간 앞바퀴가 마저 떨어지기 전에 뒷바퀴를 들어 올릴 수 있게 된다.
이런 동작이 조금씩 익숙해져서, 앞바퀴를 들었다가 내려가기 시작할 때 뒷바퀴를 들어 올리도록 타이밍을 맞추면 바니홉의 기본을 익히게 되는 것이다.

앞바퀴를 들고 뒷바퀴를 이어서 드는 연습을 하다보면 어느 사이 자전거가 공중에 떠 있는 것을 알게 될 것이다.

바니홉이 익숙해졌다면, 더 높게 뛰기 위해 앞바퀴를 더 높이 들어 올리면 된다.

파손되지 않을 장애물을 바닥에 두고 연습하면, 더욱 정확한 바니홉으로 완성될 것이다.


바니홉은 익숙해지기 어려운 기술이지만, 활용도는 가장 높은 기술이라고 볼 수 있다. 초급을 넘어 중급 이상의 라이더가 되고 싶다면 '바니홉'이 가장 먼저 배워야 할 기술이 될 것이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