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31~04/09
[동영상]뒤 디레일러 정밀 세팅
2011-04-18   박진우 미캐닉
동영상이 보이지 않을 경우 [마이크로소프트 실버라이트]를 설치하세요
아주 작은 움직임에도 변속 트러블을 만들 수 있는 '뒤 디레일러'는 정확한 세팅을 위해 몇가지 기능들이 있다.
그것들을 이용하여 디레일러가 어떻게 움직이고, 어떻게 세팅을 할 수 있는지 알아보자.

H조절나사의 위치가 잘못 되었을 경우,
가장 작은 스프라켓에 놓았을 때 튀는 듯한 소리가 들린다.

디레일러마다 'H조절나사'는 모두 있는데,
이것은 가장 작은 스프라켓(높은 기어)에 디레일러의 위치를 정확하게 맞추기 위한 것이다.

예제처럼 너무 오른쪽(바깥쪽)으로 디레일러가 위치해 있으면
H조절나사를 시계방향으로 조여주면서 그 위치를 왼쪽으로 옮길 수 있다.
반대로 너무 왼쪽(안쪽)으로 위치할 경우는 풀어주어 오른쪽으로 이동시킬 수 있다.

가장 작은 스프라켓에서 한단 큰 스프라켓으로 변속을 했을 때 잘 되지 않을 때가 있다.

이것은 변속레버와 디레일러 간의 케이블이 적당한 텐션을 유지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케이블의 텐션을 조절하기 위해서는 조절 노브(베럴)를 활용한다.
시계반대방향으로 풀어주면 텐션이 강해지고, 조여주면 텐션이 약해진다.
위의 예제처럼 한단 변속했을 때 잘 변속되지 않는 경우는 노브를 시계반대방향으로
풀어주어 케이블 텐션을 높여주어야 한다.

가장 큰 스프라켓까지 변속을 했는데 잘 변속되지 않을 때가 있다.

케이블의 텐션을 제대로 맞춘 상태라면 이것은 L조절나사가 너무 조여진 상태로
시계반대방향으로 풀어주면 디레일러가 왼쪽(안쪽)으로 더 이동할 수 있는
공간이 생기게 된다.

L조절나사를 너무 풀어주면 변속할 때 안쪽으로 체인이 넘어가는 상태가 벌어질 수 있다.

L조절나사를 시계방향으로 조여주어 체인이 휠쪽으로 넘어가지 않도록 조절할 수 있다.
라이딩 중에 이런 상황이 발생하면 스포크에 치명적인 손상을 입히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뒤 변속은 많은 양의 변속 구간이 있는 만큼 매우 정밀한 세팅이 필요하다. 하지만 다행스럽게도 정밀한 세팅을 할 수 있는 조절 장치들이 있어 비교적 쉽게 정확한 조절이 가능하다.
그래도 초보자에게는 조절 장치들의 이해가 정확하지 않아서 잘못된 변속 세팅이 될 수 있으므로 많은 연습과 이해하고자 하는 노력이 필요하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