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20~08/21
보행자와 자전거 위한 세종시 금강보행교 착공
2018-08-01   바이크매거진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행복청)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세종특별본부는 27일 세종시청 앞 금강 수변공원에서 금강 보행교 착공식을 했다.
금강 보행교는 금강 북쪽 중앙녹지공간과 남쪽 3생활권 수변공원을 연결하는 다리로, 폭 12∼30m에 총연장 1천650m 규모, 1천53억원이 투입돼 2021년 완공될 예정이다.


이 다리는 상하층이 완전히 분리된 복층형으로, 보행자(위층·폭 12m)와 자전거 이용자(아래층·폭 7m)를 분리한 입체적인 동선을 만들었다.
행복도시 환상형(동그랗게 생긴 형상) 구조를 담아 '환상의 시간 여행'이란 개념으로 디자인했다.
주탑과 주탑 간 거리가 110m에 이르는 복층 강관 트러스트 다리로, 이런 형태는 국내 첫 사례라고 행복청은 설명했다.

교량이 다 지어지면 북쪽 중앙공원·호수공원·국립수목원과 남쪽 수변공원이 한번에 연결될 전망이다.

이원재 행복청장은 "시민들이 여가와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을 뿐 아니라 매력적인 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지역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실시설계적격자로 선정된 롯데건설 컨소시엄은 총괄자문과 설계 적격심의 등을 거쳐 지난달에 실시설계를 마무리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