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13~01/14
03/17~03/25
03/18~03/25
대전시 타슈 10주년, '타슈와 놀자!' 축제 연다
2017-11-09   바이크매거진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공공자전거 '타슈' 도입 10주년을 맞아 자전거 안전문화 정착과 이용 활성화를 위해 11월 12일 엑스포시민광장에서 시민이 직접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공영시민자전거이용 활성화 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어린이 사생대회와 시민의 참여하는 타슈 골든벨, 타슈 거북이자전거 달리기 대회, 안전사고예방을 위한 안전한자전거타기 퍼포먼스, 자전거 사고자 위로 기부 전달식, 전기자전거 전시 및 체험 등이 개최된다.
또 자전거 이용 안전의식을 높이기 위해 안전모 등 자전거 안전장비 등 경품 추천도 진행된다. 이외에도 성악 공연 등,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부대행사도 열릴 예정이다.

대전시 이종범 건설도로과장은 "교통은 물론 환경도 고려해 앞으로도 자전거 이용이 보다 편리한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 더불어 안전한 자전거 이용을 위한 문화 정착에도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타슈는 그동안 이용시민이 증가하는 만큼 규모도 커졌다. 타슈는 지난 2007년 '자전거도시 대전' 선언 이후 2008년 유인대여소로 운영을 시작으로, 2009년에는 대여․반납의 편의 증대를 위해 무인대여시스템 200대를 시범 도입한 바 있으며, 현재는 2,355대로 늘어 10년 동안에 10배 이상 확대되었다. 타슈는 최근 대전세종연구원의 편익 추정결과, 연간 557억원, 10년 동안 5천억 원에 이르는 편익이 발생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난 바 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위의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 및 비상업적인 용도의 '퍼가기'를 허용하며, 상업적인 용도의 발췌 및 사진 사용은 저작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